Home > 대장한문ㆍ소화기 전문센터 > 맹장염클리닉
흔히 맹장염이라고 말하는 급성 충수염은 대장의 시작부위인 맹장에 붙어있는 퇴화된 기관인 충수돌기에 염증이 생기는 것을 말합니다.
어떤 이유로 충수의 입구가 막히게 되어 발생합니다. 입구가 막히면 혈액순환이 되지 않고, 안쪽의 세균에 의해 염증이 발생하게 됩니다.
이러한 염증이 진행되면 결국 충수의 괴사가 일어납니다. 충수가 막히는 원인 중 가장 많은 원인은 대변 조각이며 드물게 이물에 의해 막히는 경우도 있습니다. 다른 원인으로는 충수 주변의 임파선이 부으면서 입구를 막는 경우도 있습니다.
전형적인 증상은 물론 복통입니다. 처음에 체한듯한 불편감이 있다가 시간이 지나면서 배꼽주변의 통증이 발생하고 염증이 더욱 진행되면 오른쪽 아랫배에 통증이 오게 됩니다.
그 밖의 증상으로는 구역, 구토, 미열 및 드물게는 설사를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전형적 증상 - 위에서 설명한 증상이 있을 경우 충수염이 의심됩니다.
혈액검사 - 충수염이 있는 경우 혈액의 백혈구 수치가 상승합니다.
초음파 및 복부 CT
진찰이나 혈액검사로 추정을 할 수 있지만 확실한 결과를 얻기 위해서는 초음파나 복부CT로 진단을 할 수 있습니다.
충수염의 치료는 수술적 치료밖에 없습니다. 치료가 늦어지면 심해진 염증으로 인해 충수가 터지거나 주변에 농양(고름집)을 형성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되면 수술이 어려워지고 회복기간도 길어지게 됩니다.
과거에는 배를 절개하여 수술을 하였으나 최근 복강경을 이용한 충수절제술이 시행되고 있습니다. 복강경 수술은 수술 후 통증이 적고 회복기간이 빨라 개복술에 비해 이점이 많습니다. 단, 염증이 심하거나 충수의 위치가 일반적이지 않은 경우 복강경 수술이 불가능한 경우도 있습니다.
본원에서도 복강경을 이용한 충수절제술을 시행하여 수술 후 통증 및 합병증을 최소화 하고 있습니다.
>